2022.12.07 (수)

  • 맑음속초4.2℃
  • 맑음철원-3.2℃
  • 맑음동두천-1.7℃
  • 맑음파주-2.6℃
  • 구름조금대관령-1.8℃
  • 맑음춘천-2.2℃
  • 맑음백령도7.0℃
  • 맑음북강릉4.9℃
  • 맑음강릉6.2℃
  • 구름조금동해6.8℃
  • 맑음서울1.9℃
  • 맑음인천3.7℃
  • 구름조금원주-0.7℃
  • 비울릉도5.8℃
  • 맑음수원3.0℃
  • 흐림영월2.2℃
  • 구름많음충주2.7℃
  • 구름많음서산5.4℃
  • 구름많음울진5.1℃
  • 구름많음청주4.0℃
  • 흐림대전3.3℃
  • 구름많음추풍령4.5℃
  • 흐림안동-0.2℃
  • 흐림상주4.7℃
  • 구름많음포항4.4℃
  • 구름많음군산6.8℃
  • 구름조금대구2.2℃
  • 맑음전주3.0℃
  • 구름많음울산3.7℃
  • 맑음창원4.0℃
  • 맑음광주3.2℃
  • 구름많음부산6.1℃
  • 구름조금통영6.9℃
  • 맑음목포7.6℃
  • 구름많음여수5.7℃
  • 구름조금흑산도8.9℃
  • 맑음완도8.2℃
  • 맑음고창4.8℃
  • 구름조금순천-2.5℃
  • 구름많음홍성(예)6.6℃
  • 흐림제주11.2℃
  • 흐림고산11.3℃
  • 구름많음성산9.2℃
  • 흐림서귀포10.8℃
  • 맑음진주-1.4℃
  • 맑음강화1.2℃
  • 구름조금양평-1.1℃
  • 맑음이천-0.7℃
  • 맑음인제-0.5℃
  • 맑음홍천-3.2℃
  • 흐림태백-0.6℃
  • 흐림정선군2.5℃
  • 흐림제천1.4℃
  • 흐림보은2.9℃
  • 구름많음천안0.6℃
  • 구름많음보령7.2℃
  • 흐림부여1.1℃
  • 흐림금산4.4℃
  • 맑음부안7.5℃
  • 맑음임실-0.5℃
  • 맑음정읍5.0℃
  • 맑음남원-1.1℃
  • 구름조금장수3.4℃
  • 구름조금고창군2.7℃
  • 맑음영광군7.5℃
  • 맑음김해시4.4℃
  • 맑음순창군-1.3℃
  • 구름조금북창원3.3℃
  • 맑음양산시2.9℃
  • 맑음보성군2.1℃
  • 맑음강진군0.7℃
  • 맑음장흥-0.4℃
  • 맑음해남0.6℃
  • 맑음고흥2.9℃
  • 맑음의령군-0.3℃
  • 구름조금함양군5.7℃
  • 맑음광양시3.0℃
  • 맑음진도군8.7℃
  • 흐림봉화2.9℃
  • 흐림영주2.8℃
  • 흐림문경4.1℃
  • 구름많음청송군1.9℃
  • 구름많음영덕2.8℃
  • 흐림의성-2.3℃
  • 구름많음구미2.1℃
  • 구름많음영천1.0℃
  • 구름조금경주시2.6℃
  • 맑음거창5.9℃
  • 맑음합천-0.1℃
  • 맑음밀양-0.7℃
  • 맑음산청6.0℃
  • 구름조금거제3.3℃
  • 구름조금남해5.2℃
기상청 제공
GLRO 로고
“덜 짜게, 덜 달게, 덜 기름지게”…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과학

“덜 짜게, 덜 달게, 덜 기름지게”…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

정부가 국민의 건강하고 균형잡힌 식생활을 위한 식품 및 영양섭취, 식생활 습관 및 문화 등과 관련된 9가지 수칙을 제시했다.

보건복지부와 농림축산식품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국민의 건강한 식생활을 위해 일반 대중이 쉽게 이해할 수 있고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권장 수칙이 담긴 ‘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을 14일 발표했다.

이번 지침은 국민영양관리법에 근거해 2016년 발표한 ‘국민 공통 식생활지침’ 이후 5년 만에 마련된 것으로, 각 부처에서 건강한 식생활과 관련해 강조하고 있는 정책적 사항들을 실생활에 적용할 수 있도록 했다.

 
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

 

이 지침은 식품 및 영양섭취(1~3번), 식생활 습관(4~6번), 식생활문화(7~9번)로 나뉘는데, 먼저 식품 및 영양섭취에서는 균형 있는 식품 섭취, 채소·과일 섭취 권장, 나트륨·당류·포화지방산 섭취 줄이기 등을 강조한다.

우리나라 국민의 과일·채소 섭취는 감소 추세에 있고, 나트륨 과잉 섭취와 어린이의 당류 과다 섭취의 문제는 지속되고 있어 만성질환의 효율적인 예방을 위한 영양·식생활 개선이 필요하다.

특히 만성질환 예방관리를 위한 과일·채소의 권고 섭취기준인 1일 500g 이상을 섭취하는 인구 비율은 2015년 이후로 감소하는 추세에 있으며, 젊은 성인의 과일·채소류 섭취량은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식약처는 지난 2월 나트륨·당류 저감화 추진 방안을 발표해 나트륨·당류 섭취에 대한 장기적인 목표를 제시한 바 있다. 향후 영양표시 의무 대상 가공식품 확대, 나트륨·당류 저감식단 개발, 건강식생활 실천을 위한 인식교육 강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식생활 습관 관련 지침에서는 과식을 피하고 신체활동을 늘리기, 아침식사 하기, 술 절제하기 등 비만을 예방할 수 있는 수칙들을 제시했다.

우리나라 성인 비만율과 아동·청소년 비만율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나 이에 비해 신체활동 실천율, 아침식사 결식율, 고위험음주율 등은 개선되고 있지 않기때문에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다.

이 중 비만은 발병 이전에 예방·관리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인 대책으로 올바른 식습관과 꾸준한 신체활동이 요구되는만큼, 정부는 2018년에 범부처 합동 국가 비만관리 종합대책을 마련해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보건복지부는 코로나19로 인한 새로운 일상 속에서 건강한 생활을 독려하기 위해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코로나19 건강생활수칙과 한국인을 위한 걷기 가이드라인을 마련해 안내하고 있다.

한편 식생활문화 관련 지침에서는 코로나19 이후 위생적인 식생활 정착과 지역 농산물 활용을 통한 지역 경제 선순환 및 환경 보호를 강조했다.

우리나라의 음식물류 폐기물 배출량은 증가 추세에 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위생적인 식습관 문화 정착의 필요성이 더욱 커진 상황으로, 정부는 ‘식사문화 개선 추진 방안’을 수립해 식사문화 인식 전환을 유도하고 있다.

또 농식품부·식약처는 음식 덜어먹기 확산을 위한 ‘덜어요’ 캠페인을 실시 중이며, 식약처는 남은 음식 싸주기 등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운동을 음식문화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다.

더불어 농식품부는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로컬푸드)을 기반으로 하는 지역 푸드플랜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함께 신선한 먹거리 제공, 푸드 마일리지 감소 등 환경 보호를 추구하고 있다.

 

코로나19 건강생활수칙 카드뉴스.
코로나19 건강생활수칙 카드뉴스.
 

이윤신 복지부 건강증진과장은 “이번 식생활지침이 국민들께 건강한 식생활 실천의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면서 “향후 지침의 구체적인 실천과 활용 방안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국민들께 알려드릴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용직 농식품부 식생활소비급식진흥과장은 “관련된 3개 부처 협업을 통해 국민을 위한 식생활 지침을 만든 것은 고무적인 일이며, 앞으로도 부처 간 지속적으로 밀접한 연계를 통해 올바른 식생활 확산을 위한 정책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오영진 식약처 식생활영양안전정책과장은 “식약처는 건강한 식생활 실천을 위해 영양표시 및 생활 속 실천방법 등 정보제공을 강화하고, 나트륨·당류 저감화를 통해 국민들의 식습관 개선을 지속적으로 유도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정부는 코로나19 일상 속 건강한 식생활 정착 등을 위해 이번에 발표한 한국인을 위한 식생활지침을 4월의 건강이슈로 선정해 적극 홍보하고 안내할 계획이다.

문의 : 보건복지부 건강증진과(044-202-2821), 농림축산식품부 식생활소비급식진흥과(044-201-2272), 식품의약품안전처 식생활영양안전정책과(043-719-2262)
[자료제공 :(www.korea.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