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7 (수)

  • 맑음속초4.2℃
  • 맑음철원-3.2℃
  • 맑음동두천-1.7℃
  • 맑음파주-2.6℃
  • 구름조금대관령-1.8℃
  • 맑음춘천-2.2℃
  • 맑음백령도7.0℃
  • 맑음북강릉4.9℃
  • 맑음강릉6.2℃
  • 구름조금동해6.8℃
  • 맑음서울1.9℃
  • 맑음인천3.7℃
  • 구름조금원주-0.7℃
  • 비울릉도5.8℃
  • 맑음수원3.0℃
  • 흐림영월2.2℃
  • 구름많음충주2.7℃
  • 구름많음서산5.4℃
  • 구름많음울진5.1℃
  • 구름많음청주4.0℃
  • 흐림대전3.3℃
  • 구름많음추풍령4.5℃
  • 흐림안동-0.2℃
  • 흐림상주4.7℃
  • 구름많음포항4.4℃
  • 구름많음군산6.8℃
  • 구름조금대구2.2℃
  • 맑음전주3.0℃
  • 구름많음울산3.7℃
  • 맑음창원4.0℃
  • 맑음광주3.2℃
  • 구름많음부산6.1℃
  • 구름조금통영6.9℃
  • 맑음목포7.6℃
  • 구름많음여수5.7℃
  • 구름조금흑산도8.9℃
  • 맑음완도8.2℃
  • 맑음고창4.8℃
  • 구름조금순천-2.5℃
  • 구름많음홍성(예)6.6℃
  • 흐림제주11.2℃
  • 흐림고산11.3℃
  • 구름많음성산9.2℃
  • 흐림서귀포10.8℃
  • 맑음진주-1.4℃
  • 맑음강화1.2℃
  • 구름조금양평-1.1℃
  • 맑음이천-0.7℃
  • 맑음인제-0.5℃
  • 맑음홍천-3.2℃
  • 흐림태백-0.6℃
  • 흐림정선군2.5℃
  • 흐림제천1.4℃
  • 흐림보은2.9℃
  • 구름많음천안0.6℃
  • 구름많음보령7.2℃
  • 흐림부여1.1℃
  • 흐림금산4.4℃
  • 맑음부안7.5℃
  • 맑음임실-0.5℃
  • 맑음정읍5.0℃
  • 맑음남원-1.1℃
  • 구름조금장수3.4℃
  • 구름조금고창군2.7℃
  • 맑음영광군7.5℃
  • 맑음김해시4.4℃
  • 맑음순창군-1.3℃
  • 구름조금북창원3.3℃
  • 맑음양산시2.9℃
  • 맑음보성군2.1℃
  • 맑음강진군0.7℃
  • 맑음장흥-0.4℃
  • 맑음해남0.6℃
  • 맑음고흥2.9℃
  • 맑음의령군-0.3℃
  • 구름조금함양군5.7℃
  • 맑음광양시3.0℃
  • 맑음진도군8.7℃
  • 흐림봉화2.9℃
  • 흐림영주2.8℃
  • 흐림문경4.1℃
  • 구름많음청송군1.9℃
  • 구름많음영덕2.8℃
  • 흐림의성-2.3℃
  • 구름많음구미2.1℃
  • 구름많음영천1.0℃
  • 구름조금경주시2.6℃
  • 맑음거창5.9℃
  • 맑음합천-0.1℃
  • 맑음밀양-0.7℃
  • 맑음산청6.0℃
  • 구름조금거제3.3℃
  • 구름조금남해5.2℃
기상청 제공
GLRO 로고
폐플라스틱의 화려한 변신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

폐플라스틱의 화려한 변신

미운 오리 새끼, 날다! 폐플라스틱의 화려한 변신

2050년의 바다엔 물고기보다 플라스틱이 많아진다는 세계경제포럼의 경고

폐플라스틱 문제 해결책으로 떠오른 ‘재생 플라스틱 섬유’

유명 아웃도어 브랜드 플리스(fleece), 일명 뽀글이 자켓이 재생 섬유로 만들어졌답니다.

다회용 마스크, 가방, 신발 등도 출시되고 있을 정도로 재생 섬유에 대한 관심은 최고조!

재생섬유로 만든 경찰관 옷이 시범 도입됐어요.

버릴 때 잘 버려야 다시 활용할 수 있답니다.

전국 아파트단지에서 시행중인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

“우리가 잘 버린 플라스틱이 새롭고 멋진 모습으로 되돌아오길 기대합니다!”

지난겨울 유행하던 플리스 자켓, 내가 버린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졌다고?!
폐플라스틱이 화려한 모습으로 우리 곁에 돌아올 수 있도록 페트병 분리배출에 동참해 주세요!

2050년의 바다엔 물고기보다 플라스틱이 많아진다는 세계경제포럼의 경고

◆ 폐플라스틱 문제 해결책으로 떠오른 ‘재생 플라스틱 섬유’
플라스틱 폐기물을 수거해 세척, 파쇄, 정제 과정을 거치면 합성섬유 원료인 나일론과 폴리에스터를 얻을 수 있어요.
이것으로 옷과 소품을 만듭니다.

재생섬유, 거부감이 느껴지신다고요?
지난 겨울의 핫 아이템, 유명 아웃도어 브랜드 플리스(fleece), 일명 뽀글이 자켓이 재생 섬유로 만들어졌답니다.

플리스만이 아니라 다회용 마스크, 가방, 신발 등도 출시되고 있을 정도로 재생 섬유에 대한 관심은 최고조!

◆ 재생섬유로 만든 경찰관 옷이 시범 도입됐어요.
간이근무복 상의엔 페트병 12개, 동계 생활편의복 상의엔 페트병 38개가 사용됐는데, 부드럽고 안전한 소재라 아동용 섬유제품에 사용해도 될 정도라고 합니다.

◆ 버릴 때 잘 버려야 다시 활용할 수 있답니다.
투명 페트병은 고품질 원사로 재활용되는 자원이지만 제대로 된 방법으로 배출되지 않아 생산량 중 10%만 활용되는 수준입니다.

◆ 전국 아파트단지에서 시행중인 투명 페트병 분리 배출
올해 12월부터는 단독주택 등에서도 의무적으로 분리 배출해야 합니다.
· 비우고 행구기 → 라벨 제거하기 → 찌그러뜨려 뚜껑닫기

우리에게 닥친 변화가 처음엔 생소하고 번거롭겠지만 환경을 보호하는데 의미 있는 발걸음이 될 거예요.
“우리가 잘 버린 플라스틱이 새롭고 멋진 모습으로 되돌아오길 기대합니다!”

[자료제공 :(www.korea.k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